2020-02-18 10:07 (화)
속초시립박물관, 2만년전 구석기 유물 상설전시
상태바
속초시립박물관, 2만년전 구석기 유물 상설전시
  • 속초/ 윤택훈기자
  • 승인 2019.02.11 08: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원 속초시립박물관에서 강원 영동지역에선 공백으로 남아 있던 2만 년 전을 전후한 후기 구석기시대 유적인 속초 청호동유적에서 발굴한 유물을 상설 전시한다.


 10일 시에 따르면 청호동유적은 청호동 433-19번지 일원에 동해바다와 청초호가 주변 가까이에 자리하는 해발 10m 내외의 구릉성 사구(모래언덕)에서 발굴된 것을 12일부터 오는 23일까지 시립박물관에서 무료로 관람이 가능하다.


 지난 2015년 속초 청호지구 공동주택 건설사업 부지에서 (재)예맥문화재연구원의 발굴조사를 통해 후기 구석기시대 뗀석기와 석기제작소, 철기시대 마을유적이 함께 확인된 복합유적이다.


 또한 강원 영동지방 후기 구석기시대의 자연환경 및 지형변화상 그리고 석기 제작방식 뿐만 아니라 철기시대의 주거건축 구조와 생활상을 연구하는데 매우 중요한 고고자료로 평가되고 있다.


 이번 전시는 속초에서 처음으로 구석기시대 유적의 발굴성과를 속초시민에게 공개하는데 의미가 있으며, 후기 구석기시대부터 초기 철기시대까지 광범위하게 발굴된 유물 150여점을 국립춘천박물관(현재 소장 중)에서 대여해 상설 전시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