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현송 서울 강서구청장, ‘제로페이 챌린지’ 동참
상태바
노현송 서울 강서구청장, ‘제로페이 챌린지’ 동참
  • 김윤미기자
  • 승인 2019.04.04 13: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진성준 前서울특별시 정무부시장, 서울특별시의회 김용연·장상기 의원 지목

▲4일 노현송 강서구청장이 사무실 직원들을 위해 커피를 사고 제로페이로 결제하고 있다.

노현송 서울 강서구청장이 성동구청장으로부터 지목받은 착한 결제 제로페이를 활성화하기 위해 ‘제로페이 챌린지’에 4일 동참했다.

제로페이 챌린지는 제로페이로 결제하는 사진 또는 영상과 함께 #제로페이챌린지 해시태그를 달아서 48시간 안에 SNS에 인증하고, 다음 참여자 3명을 지목하는 릴레이 형식의 캠페인이다.

제로페이는 소상공인 수수료 부담을 덜어주고 소비자에게는 40% 소득공제 혜택을 주는 간편결제 서비스로 거의 모든 간편결제 앱을 통해 누구나 편리하게 사용 가능하다. 

구청 부근 카페에 들린 노현송 강서구청장은 스마트폰으로 제로페이 QR코드를 촬영해 결제하고 지역경제과 직원들과 제로페이 활성화를 주제로 대화의 시간을 가졌다. 

노현송 구청장은 “1980년대 시작된 신용카드 시대를 넘어 플라스틱 카드까지 사라지는 카드리스(cardless) 시대로 스마트폰 하나만 있으면 모든 활동이 가능한 세상이 도래했다”며 “현금이 없어도 생활에 불편이 없고 소비자와 소상공인 모두에게 혜택이 있는 상생(相生)경제 제로페이를 생활화 하고 사용 분위기를 조성하는데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제로페이 결제를 마친 노현송 구청장은 진성준 前서울특별시 정무부시장, 서울특별시의회 김용연 의원과 장상기 의원을 다음 ‘제로페이 챌린지’ 대상자로 지목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