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국서 임시정부수립 100주년 기념행사
상태바
전국서 임시정부수립 100주년 기념행사
  • 전국종합/ 김윤미기자
  • 승인 2019.04.12 09: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 여의도공원서 ‘국민참여형 행사’ 실시
뮤지컬 공연 등 순국선열 숭고한 뜻 기려


대한민국 임시정부 수립 100주년을 맞은 11일 전국 곳곳에서 기념행사가 펼쳐졌다.


이날 오전 서울 용산구 효창동 백범김구기념관 대회의실에서 광복회 주관으로 피우진 보훈처장, 광복회 임직원과 회원, 독립운동 관련 단체장 등 4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대한민국임시정부 선열 추념식'이 열렸다.


경기도 파주 임진각 평화누리서는 경기도 주최로 '대한민국 임시정부 수립 100주년' 기념식이 열려 순국선열의 숭고한 뜻을 기렸다.


사전행사로 '임진각 평화의 길 걷기'가 진행됐고, 김희겸 경기부지사와 청소년 대표가 평화선언서와 경기천년희망 선언서를 낭독했다.


두 선언서에는 임시정부 수립과 광복, 분단의 아픔 등 100년의 시간 앞에 하나 됨과 바른 사회 구현을 위한 희망의 울림이 될 것을 다짐하는 내용 등이 담겼다.


광주시는 광주백범기념관 야외광장에서 대한민국 임시정부 수립 100주년 기념식을 했다. 전남도 주관 기념행사는 중국 상하이 대한민국 임시정부 청사를 원형 모습대로 복원한 함평군 신광면 역사관에서 진행됐다.


경남도청 신관 대강당서 열린 기념식서는 배우들이 독립운동가들의 치열했던 순간을 그린 뮤지컬 '임시정부'를 열연해 감동을 선사했다. '지난 100년의 기억, 새로운 100년의 시작'이라는 슬로건 아래 충북 청주 삼일공원 항일독립운동기념탑 광장에서 충북도와 광복회 충북지부 주최 기념식도 진행됐다.


인천에서는 남동구 구월동 인천문화예술회관과 중구 월미 자유공원에서 기념식이 잇따라 열렸다. 경기 수원시 수원컨벤션센터 컨벤션홀서 열린 기념식서는 '대한민국 임시헌장 선포문'을 낭독하고, 시민 1000여명이 애국가를 제창했다.


저녁에는 국민이 참여할 수 있는 기념 축제가 열렸다. 오후 7시 19분 서울 여의도공원 문화의 마당 광장에서는 '제100주년 대한민국임시정부 수립 기념식'이 열렸다. 임시정부가 수립된 해인 1919년을 기리는 의미에서 19시 19분 기념식을 시작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