찾아가는 '우리집 수돗물 안심확인제' 무료 운영
상태바
찾아가는 '우리집 수돗물 안심확인제' 무료 운영
  • 대구/ 신용대기자
  • 승인 2019.05.09 03: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국매일신문 대구/ 신용대기자 > 대구시 상수도사업본부는 가정을 직접 방문해 수돗물 수질을 검사해주는 ‘우리집 수돗물 안심확인제’를 무료로 운영하고 있다고 8일 밝혔다.
 달구벌콜센터(전화121)나 상수도사업본부홈페이지(www.dgwater.go.kr) 또는 물사랑홈페이지(www.ilovewater.or.kr)로 신청하면 방문 채수하여 pH, 탁도, 잔류염소와 노후배관 관련 항목인 철(Fe), 구리(Cu), 아연(Zn), 망간(Mn) 등 7개 항목에 대해 검사를 실시하고, 부적합 시에는 2차로 일반세균, 총대장균군, 대장균, 염소이온, 암모니아성질소 등 5항목을 추가하여 총 12항목을 검사한 후 결과를 우편이나 온라인으로 알려준다.
 지난해에는 총 973세대에서 ‘우리집 수돗물 안심확인제’를 통해 수질검사를 신청했다. 검사 결과 직수는 모두 ‘먹는물 수질기준’에 적합했고, 옥내저수조가 있는 시설 중 7건에서 탁도 등이 부적합으로 나타나 옥내 노후관 교체 및 저수조의 주기적인 청소 등 위생적인 관리를 당부했다.
 권영진 시장은 “시민들이 수돗물의 수질을 믿고 안심하고 이용할 수 있도록 찾아가는 우리집 수돗물 안심확인제를 앞으로도 적극 추진할 계획이다”며 “조금이라도 수돗물 수질에 이상이 있거나 직접 확인하고 싶을 경우에는 수질검사를 신청해주시기 바란다”고 밝혔다.
 대구/ 신용대기자 shinyd@jeonmae.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