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주시, 하절기 과원관리 현장 기술지원 강화
상태바
진주시, 하절기 과원관리 현장 기술지원 강화
  • 진주/ 박종봉기자
  • 승인 2019.06.13 03: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국매일신문 진주/ 박종봉기자 > 경남 진주시는 과실의 수입개방화에 적극 대응하기 위해 과수 농가를 대상으로 새로운 기술보급 및 하절기 과원관리 현장 기술지원 강화 등 과실품질 고급화에 노력하고 있다.
 시는 하절기 과원관리 핵심기술 컨설팅을 이달 11일~14일까지 문산읍 단감 신품종 생산단지와 대곡면 등 과수 주산지역 선도 농가를 중심으로 순회교육을 하고 있다.
 이번 현장 컨설팅에서는 농가별 현장 방문을 통해 과수 적과작업, 토양관리, 일소과 방지, 병해충방제, 하절기 전정 등 과원관리 방법에 대해 기술을 지원하여 고품질 과실 생산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보인다.
 시는 이달 중순부터 고온으로 인한 과실 일소과를 사전에 방지하고 하절기 가뭄에는 적기관수와 제초작업 등 사전 관리가 필요하다고 전했다.
 시 관계자는 “올해에도 단감은 적정 착과량과 과실비대가 향상돼 생육이 전반적으로 좋은편이다”며 “생리적인 낙과가 끝나는 내달 하순까지 과원관리만 철저히 하면 평년작은 될 것으로 예상된다”고 말했다.
 진주/ 박종봉기자 bjb@jeonmae.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