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보훈청 나라사랑 앞섬이 소금회, 재능기부 통한 ‘2019년 하계의료봉사’ 실시
상태바
서울보훈청 나라사랑 앞섬이 소금회, 재능기부 통한 ‘2019년 하계의료봉사’ 실시
  • 백인숙기자
  • 승인 2019.07.18 10: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국매일신문 백인숙기자>

 

 

 

국가유공자 자녀로 구성된 의료봉사단 소금회(회장 김동성) 회원 80명이 서울보훈청(청장 오진영)의 후원을 받아 18일~24일까지 6박 7일간 충북 영동군 상촌면 일대에서 의료봉사 활동을 펼친다.

 

출발에 앞서 18일 오전 8시 30분 서울보훈청 호국홀에서 ‘2019년 하계 의료봉사 발대식’을 갖고 봉사활동을 통한 나라사랑 실천을 다짐했다.

 

 

오진영 청장(사진)은 의료봉사를 떠나는 소금회 회원들에게 “꾸준한 봉사활동으로 국가와 사회발전에 기여하는 모범적인 대학생의 모습을 보여줘 자랑스럽다”며 “앞으로도 대한민국의 발전을 위해 자신의 역할을 고민하는 큰 인물로 사회에 대한 봉사활동도 이어나가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번 의료봉사는 ▲국가유공자 및 무의촌 지역주민 대상 8개과목 무료진료 및 투약 ▲예방의학 및 치과교실 등 질병예방 교육 ▲지역별 이동진료 등으로 진행된다.

 

‘소금회’는 국가유공자자녀 중 의과·치과·간호과·약학과 졸업생과 재학생을 중심으로 세상의 빛과 소금이 되어 보자는 뜻으로 모여 1986년 결성된 봉사단체로, 32년간 매 여름마다 의료 낙후지역을 찾아가 지역주민을 대상으로 의료봉사를 실시하고 있다.

 

또 국가유공자 자녀모임이라는 취지를 살려 평소 서울지방보훈청 보훈봉사단 ‘나라사랑 앞섬이’로서 활동하며 현충일 등 보훈기념행사에서 의료봉사를 실시하는 등 적극적인 재능기부를 통해 사회 곳곳에 나라사랑 정신을 확산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