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2-24 15:11 (월)
여수 상포 비대위 “前시장 상대 소송 제기”
상태바
여수 상포 비대위 “前시장 상대 소송 제기”
  • 여수/ 윤정오기자
  • 승인 2019.07.19 03: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국매일신문 여수/ 윤정오기자 > 전남 여수 상포지구 땅을 매입한 이들로 구성된 ‘상포지구 비상대책위원회’(이하 비대위)가 주철현 전 시장과 여수시를 상대로 민·형사상 소송을 제기하기로 했다.


 비대위는 최근 총회를 열고 주철현 전 시장에 대해서는 배임혐의로 형사고발하고, 여수시청을 상대로는 구상권 청구소송을 진행하기로 했다.


 비대위는 최근 변호사 자문을 통해 법리검토를 마치고, 이 같은 내용을 회원들에게 공지해 19일 대구의 한 호텔에서 총회를 열어 의결과정을 거쳐 소송을 진행할 계획이다. 또 총회 이후 기자회견을 통해 공식 입장을 밝힌다.


 비대위는 여수시의회 돌산 상포지구 실태파악 특별위원회의 ‘활동결과보고서’ 분석을 통해 상포지구 준공인허가 과정에서 드러난 문제들을 근거로 민·형사 소송를 진행한다는 계획인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비대위에 참여하고 있는 회원 규모는 부동산 업체 등을 통해 상포지구 땅을 매입한 당사자 1000여 명에 이른다.


 여수/ 윤정오기자 sss29969928@daum.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