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제3회 글로벌 개발자 포럼 2019 개막식' 성황
상태바
경기도 '제3회 글로벌 개발자 포럼 2019 개막식' 성황
  • 최승필기자
  • 승인 2019.07.19 03: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국매일신문 최승필기자 > 경기도는 18일 경기도문화의전당에서 이화순 행정2부지사와 조광주·정윤경 도의원, 국내·외 VRAR산업 관계자, 문화예술인 등 300여명 참석한 가운데 ‘제3회 글로벌 개발자 포럼 2019(GDF 2019)' 개막식을 가졌다.
 도가 주최하고 경기콘텐츠진흥원이 주관하는 이번 글로벌 개발자 포럼은 경기도 대표 가상증강현실 관련 국제컨퍼런스로, 2017년 시작한 뒤 매년 새로운 시장의 가능성을 탐구하며 다양한 프로그램을 선보였다.
 올 주제는 ‘경험의 확장'으로, 가상증강현실 등 첨단기술이 예술(ART), 기술(Technology), 사회 각 분야의 경계를 허물며 인간의 삶에 미치는 영향을 예술 작품을 통해 살펴본다.
 개막식에는 세계적인 멀티미디어 아티스트인 ‘지안프랑코 이안누치(Gianfranco Iannuzzi)'가 ‘몰입형 아트 팩토리 경험'을 주제로 기조연설에 나섰다.
 이안누치는 제주에서 성황리에 전시 중인 ‘빛의 벙커 : 클림트' 전을 기획한 프로젝션 매핑기술과 음향을 활용한 몰입형 미디어아트인 아미엑스(AMIEX) 프로젝트의 예술감독이다.
 최승필기자 choi_sp@jeonmae.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