철원군 ↔ 베트남 동탑성 계절근로자 3차 교류
상태바
철원군 ↔ 베트남 동탑성 계절근로자 3차 교류
  • 철원/ 지명복기자
  • 승인 2019.07.21 09: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국매일신문 철원/ 지명복기자>

강원, 철원군(군수 이현종)은 법무부에서 시행하는《외국인계절근로자 프로그램》에 참여하여 지난 4월 23일 1차 교류를 시작으로 하여 지난 7월17일 3차를 마지막으로 계절근로자가 입국했다. 이로써 2019년 철원군의 외국인계절근로자는 누적 총 133명이 87농가에 배정되었다.
 
이번 7월17일에 입국한 3차 계절근로자는 총 55명이 36농가에 배정되어 3개월 후인 10월 14일 귀국하게 된다. 이는 시설하우스 작물 수확기에 일손이 부족 하지 않도록 1차 근로자 중 21명이 조기 출국 후 재입국하여 기존 17농가에서 3개월 추가 연장근로를 포함 한 수치이다.

지난 7월19일에는 1차 입국한 계절근로자 16명이, 출국 했으며, 9월5일에는 2차 입국한 계절근로자 38명이 자국으로 출국할 예정이다.
 
철원군과 베트남 동탑성과의 계절근로자 교류는 농가들의 일손부족 해결로 호응을 얻고 있으며, 또한 베트남 동탑성 근로자들에게는 철원군 농업의 우수성을 알고 농법을 배우는 기회가 되고 있다.
 
한편, 철원군의《외국인계절근로자 프로그램》은 베트남 동탑성과의 농업분야 업무협약(MOU)을 배경으로 2018년부터 단기비자(3개월)를 동탑성외국인근로자에게 발급하여 시설원예농가의 일손부족을 해소하기 위해 시행하는 사업이다.

철원/지명복 기자 jmb123@jeonmae.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