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2-22 21:14 (토)
수원 노후 아파트 외벽 균열…주민 90여 명 대피
상태바
수원 노후 아파트 외벽 균열…주민 90여 명 대피
  • 수원/ 박선식기자
  • 승인 2019.08.19 09: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국매일신문 수원/ 박선식기자>

 경기 수원시의 한 노후 아파트 외벽에 균열이 발생, 주민 90여 명이 대피하는 소동이 빚어졌다.
 
 19일 수원시 등에 따르면 지난 18일 오후 7시 5분께 수원시 권선구의 한 아파트 1개 동 1∼2라인에서 대형 균열이 보인다는 신고가 접수됐다.
 
 균열이 발생한 지점은 아파트 본 건물과 환기 구조물을 잇는 이음 부분으로, 8∼9개 층에 걸쳐 5㎝가량 벌어져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시는 곧바로 긴급비상 안전점검을 실시, 1차 육안 감식을 벌인 결과 환기시설에만 붕괴 가능성이 있고 아파트 본 건물 자체는 문제가 없는 것으로 판단했다.
 
 그러나 만일의 사태를 대비해 1∼2라인 주민 92명을 인근 경로당과 교회 등으로 대피시켰다.
 
 시는 이날 오전 10시께 정밀 안전진단을 해 환기구 철거 여부를 결정할 방침이다.
 
 시 관계자는 "문제가 된 환기시설의 정확한 용도는 아직 확인되지 않고 있다"며 "빠른 대응으로 주민 불안을 해소하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수원/ 박선식기자 sspark@jeonmae.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