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천구, 추석 앞두고 ‘상거래용 저울 특별점검’
상태바
금천구, 추석 앞두고 ‘상거래용 저울 특별점검’
  • 백인숙기자
  • 승인 2019.08.20 10: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명절제수용품 등 거래가 활발한 시장, 상점가 집중점검
<전국매일신문 백인숙기자>

- 봉인훼손, 눈금판 교체, 스프링 조작 등 저울 위변조 여부 확인

- 계량기를 고의로 조작한 경우 고발조치 예정

 

 

서울 금천구(구청장 유성훈)가 추석명절을 앞두고 제수용품과 농수축산물의 거래량이 급증하는 전통시장 및 상점가를 중심으로 8월 22일~28일까지 5일간 상거래용 저울에 대한 특별점검을 실시한다.

주요 점검내용으로는 형식승인, 정기검사 수검, 봉인훼손, 눈금판 교체, 스프링 조작 등이다.

 

구는 이번 특별점검 결과 고의나 과실이 확인되지 않은 저울 불합격 사항에 대해서는 영세상인들의 경제적 어려움을 감안해 과태료부과 대신 ‘사용중지 표시증’을 부착하고 별도의 사후관리를 실시할 예정이다.

 

그러나 스프링조작, 눈금판 교체 등 고의적으로 계량값을 조작하기 위해 저울을 위‧변조 한 사실이 확인되는 경우 고발 조치할 방침이다.

 

 

김현정 지역경제과장은 “추석명절을 맞아 저울 눈속임 등의 부정행위를 사전에 근절하고 공정한 상거래 질서를 확립해 구민들의 피해예방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