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원교육복지재단, 발달장애인 여름휴가 지원사업 운영
상태바
노원교육복지재단, 발달장애인 여름휴가 지원사업 운영
  • 백인숙기자
  • 승인 2019.08.20 15: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국매일신문 백인숙기자>

 

<전국매일/서울> 백인숙 기자= 노원교육복지재단(이사장 김근)이 발달장애인과 가족들을 대상으로 여름휴가 지원사업을 운영해 인기다.

 

코레일 수도권 동부본부와 하나투어문화재단이 후원하는 ‘여름휴가 지원사업’은 평소 여행 기회가 부족한 관내 발달장애인과 가족들을 위해 2회에 걸쳐 운영하고 있다.

 

‘1차 프로그램’은 지난 10일 철원일대 관광과 의정부 블랙뮤직페스티벌을 관람하는 일정으로 진행했다. 행사 당일 노원성장부모회, 노원지회 소속 발달장애인과 가족 50명이 코레일 상품인 해피트레인으로 광운대역에서 출발했다.

 

평소 운행하는 지하철 10량 중 2량을 전용열차로 배정해 관내 발달장애인과 가족들이 편안하게 여행을 즐기며 행사일정을 소화했다.

 

‘2차 프로그램’은 하나투어문화재단에서 운영하는 런닝맨 체험관과 내셔널 지오그래픽 특별전 관람티켓을 제공하는 사업이다.

 

참여를 희망하는 관내 발달장애인과 가족은 관내복지관 및 장애인단체를 통해 이달 31일까지 신청하면 된다. 신청시에 추천기관을 노원교육복지재단으로 지정하면 티켓이 제공된다.

 

한편 하나투어문화재단은 ‘누구나 여행할 권리’라는 주제로 취약계층을 위한 여행사업을 운영 하고 있다.

 

김근 이사장은 “후원해준 기업에게 감사드리며 관내 취약계층에게 지속적으로 여행기회를 제공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