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 추석 작년보다 가정폭력 신고 11%↓·교통사고 40%↓
상태바
올 추석 작년보다 가정폭력 신고 11%↓·교통사고 40%↓
  • 백인숙기자
  • 승인 2019.09.15 14: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국매일신문 백인숙기자 >올해 추석 전후로 가정폭력 신고와 교통사고 발생 건수가 지난해보다 감소한 것으로 집계됐다.

서울지방경찰청에 따르면 이달 2∼15일 있었던 '추석 명절 종합치안대책' 활동 기간 중 살인이나 강도, 강간 등 5대 범죄 발생 건수는 3611건으로, 지난해 4396건보다 785건(17.8%) 감소했다고 15일 밝혔다.

특히 가정폭력 112 신고는 지난해 2209건에서 올해 1961건으로 줄어 248건(11.2%)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교통량이 급증하는 추석 당일 전후 5일(올해 11∼15일)간 발생한 교통사고는 전년 일평균 71.6건에서 올해 42.5건으로 29.1건(40.6%) 감소한 것으로 집계됐다.

경찰은 이 기간에 역사와 터미널 등 다중이용시설에 형사 인력을 증원 투입해 강도 등 형사사범 943명을 검거하고, 이 중 30명을 구속했으며, 대림과 이태원 등 외사안전구역에서 외국인 형사사범 30명을 포함해 총 50명을 검거했다고 밝혔다.

백인숙기자 insook@jeonmae.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