순천시, 지자체 정부합동평가 ‘도내 1위’
상태바
순천시, 지자체 정부합동평가 ‘도내 1위’
  • 호남취재본부/ 서길원기자
  • 승인 2019.09.16 11: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국매일신문 호남취재본부/ 서길원기자 > 전남 순천시(시장 허석)는 행정안전부가 전국 시도와 시군구를 대상으로 2018년 실적을 평가한 정부합동평가에서 전남 도내 22개 시·군 중 1위를 차지했다고 15일 밝혔다.

 순천시는 이번 평가에서 5대 국정목표, 17대 국정전략, 43대 국정과제의 155개 지표에서 정량지표와 정성지표 모두 우수한 성적을 올려 도내 22개 시군 가운데 최종 1위에 올라 3,000여만원의 포상금과 2억여원의 재정인센티브를 받게 된다.

 정부합동평가는 ‘정부업무평가 기본법' 제21조에 근거, 전국 시·도와 시·군·구가 2018년 한 해 동안 수행해 온 국가위임사무, 국고보조사업 및 국가 주요시책 등을 평가, 중앙부처와 평가위원들의 합동 검증과 현지실사 등을 거쳐 최종 확정된다.

 순천시 백운석 기획예산실장은 “실적향상을 위해 모든 정량지표에 대해서는 목표 달성을 목표로 매월 추진실적을 분석해 문제점을 발굴하고 추진상황 보고회를 통하여 해결방안을 도출해 업무를 추진해왔다”며 “중앙부처에서 요구하는 우수사례를 적극적으로 발굴 시행해 관리한 것이 2년 연속 도내 1위 성과를 이룬 것 같다”고 밝혔다.

 한편 순천시는 내년도 평가에서도 우수 성적을 거두기 위해 지난해 일부 부진 지표에 대해서는 철저한 원인 분석과 실적 점검을 통한 피드백으로 보완대책을 마련, 122개 지표 담당자와 1:1 맞춤형 면담과 컨설팅을 추진하는 등 평가에 적극적으로 준비할 계획이다.

 호남취재본부/ 서길원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