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구 운서동, 복지 위기가구 긴급 실태조사 진행
상태바
중구 운서동, 복지 위기가구 긴급 실태조사 진행
  • 인천/ 정원근기자
  • 승인 2019.09.17 10: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국매일신문 인천/ 정원근기자 > 인천시 중구 운서동은 지난 탈북민 모자 사망 사건과 관련, 복지 위기가구에 대한 긴급 실태조사를 지난 10일부터 내달 31일까지 진행한다.

 실태조사 대상은 특정급여 수급자 중 고위험 위기가구로 예측되는 가구로 임대·공공주택의 월세, 관리비 체납자(3개월 이상)가구에 대해서도 함께 조사할 예정이다.

 특히 실태조사에 따라 추가적인 복지급여, 서비스의 필요성이 확인된 가구는 수급 가능한 서비스를 안내, 신청할 수 있도록 하고 사례관리 등 민관협력을 통한 복지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다.

 박종혁 운서동장은 “위기가정 조사계획을 수립함과 동시에 빠른 시일 내 위기가구를 방문해 크고 작은 어려움은 없는지 살펴보고, 위기상황 해소를 위한 적극적인 서비스를 연계하겠다”고 말했다.

 인천/ 정원근기자 wk-ok@jeonmae.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