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시종합건설본부 “과적차량 꼼짝마”
상태바
인천시종합건설본부 “과적차량 꼼짝마”
  • 인천/ 정원근기자
  • 승인 2019.09.18 10: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국매일신문 인천/ 정원근기자 > 인천시종합건설본부는 과적으로 인한 민원발생을 최소화하고, 안전하고 쾌적한 도로환경을 제공하기 위해 19일 과적차량에 대한 예방 홍보 및 합동단속을 실시한다.

 유호상 종합건설본부장은 17일 “합동단속에는 시와 중부경찰서, 인천대교(주), 신공항하이웨이(주), 명예감시원 등 50여 명으로 특별 합동단속반을 구성해 인천지역 고정검문소 2개소와 인천항 남문, 인천대교 및 영종대교, 부평대로, 대형 건설(토목)현장 주변 등에서 실시한다”고 밝혔다.

 단속 대상은 총중량 40t, 축하중 10t을 초과한 과적차량과 적재물을 포함해 길이 16.7m, 너비 2.5m, 높이 4m를 초과하는 차량이다.

단속에 적발되는 위반차량은 위반행위 및 위반 횟수 등에 따라 최대 300만 원 이하의 과태료가 부과된다.

 종합건설본부 김영하 도로관리부장은 “도로의 파손을 방지하고 도로에서 과적으로 인한 위험을 예방하기 위해 매분기 정기적인 과적예방 홍보 및 합동단속을 실시하고 있다”고 말했다.

 인천/ 정원근기자 wk-ok@jeonmae.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