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북구, ‘우이동 먹거리마을’ 이름 바꾼다!~
상태바
강북구, ‘우이동 먹거리마을’ 이름 바꾼다!~
  • 백인숙기자
  • 승인 2019.09.19 09: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강북구 주민 누구나 1인 1점에 한해 응모
<전국매일신문 백인숙기자>

‘우이동 먹거리마을’ 말고 다른 이름 없나요?'~

- 최우수 1점, 우수 2점 최종 선정

 

 

서울 강북구(구청장 박겸수)가 우이동 먹거리마을에 활기를 불러일으킬 새 이름을 공모한다.

 

‘우이동 먹거리마을’은 북한산 자락에 자리하고 있어 수려한 자연환경과 옛 정취를 간직한 곳이다. 우이신설 경전철 종점인 북한산 우이역에서 우이령길쪽 약1.2km 구간에 속해 있다.

 

북한산 역사문화관광벨트이기도 한 먹거리마을에서는 도로확장과 가족캠핑장 건립, (구)파인트리 공사재개 등 다양한 사업이 진행되고 있다. 지난 2017년에는 우이신설 경전철이 개통돼 접근성이 향상되면서 방문객도 줄을 잇고 있다.

 

이번 공모는 이러한 주변여건 변화에 따른 것으로, 식도락에 국한된 ‘먹거리마을’이라는 기존 이름의 한계성을 벗어나자는 취지로 마련됐다.

 

이에 구는 ▲누구나 찾고 싶은 친근함 ▲주변 관광자원과 식(食) 문화를 융합할 수 있는 참신함 ▲어감을 고려한 간결함 등을 주요 심사기준으로 정했다.

 

강북구 주민이면 누구나 1인1점에 한해 응모할 수 있으며 10월 1일~10일까지 구 홈페이지를 통해 접수 할 수 있다. 공모관련 문의는 구 공원녹지과(☎02-901-6933)로 하면 된다.

 

수상작은 내·외부 위원으로 구성된 위원회 심사를 거쳐 최종 결정된다. 시상내역은 최우수 1점(시상금 30만원), 우수 2점(시상금 각 10만원)을 선정한다.

 

박겸수 구청장은 “이번 공모를 통해 역사문화관광의 도시 강북구 명소에 걸맞은 특색 있는 이름이 선정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우리 고장의 품격을 높이기 위한 공모에 주민여러분의 많은 참여를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