철원군 갈말읍, 용화천 수변길 주말 야시장 ‘인기’
상태바
철원군 갈말읍, 용화천 수변길 주말 야시장 ‘인기’
  • 철원/ 지명복기자
  • 승인 2019.09.19 12: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0월26일까지 매주 금토 오후 6시부터 밤 10시까지 열려

 

강원 철원군(군수 이현종)은 오는 9월20~21일 용화천 수변길 일대에서 전통시장 및 지역상권 활성화와 지역주민들의 야간의 건전한 놀이터 제공을 위해 ‘신철원 레인보우 야시장’이 열린다고 밝혔다.

‘신철원 레인보우 야시장’은 지난 8월9일 개장해 오는 10월26일까지 매주 금·토요일 오후6시부터 밤10시까지 운영된다.

야시장 행사는 ‘문화가 있는 감성 놀이터’라는 컨셉으로 조명을 활용하여 용화천 수변길을 무지개가 가득한 감성적인 공간으로 꾸며졌다.

각종 문화공연을 제공함으로써 재밌는 볼거리와 즐거운 먹거리가 있는 어울리는 역동적인 공간으로 방문객들의 인기를 끌고 있다.

또한, 신철원 시장에서 용화천으로 이어지는 길에 조명기구를 활용한 길바닥 예술작품을 전시하여 어두운 공간을 빛과 예술로 밝혀 즐길거리가 제공되고 있다.

 

이종권 경제진흥과장

 신철원전통시장 내 30개 점포에 미술작품(고흐, 르느와르, 모네, 밀레, 피카소 등)을 전시하고 ,작품소개 NFC카드를 부착하고 모든 점포를 순례한 이용객에게는 인증증서를 수여하는 전통시장 활성화를 위한 이벤트 행사도 진행된다.

철원군 경제진흥과 이종권 과장은 “신철원 레인보우 야시장을 통하여 지역 주민들에게 더욱 새로운 문화 공간으로 인기를 끌고 있다”며 “이는 침체된 지역경제가 살아나는 데 큰 힘이 될 것”이라고 전했다.

[전국매일신문] 철원/ 지명복기자
jmb123@jeonmae.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