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법 게임장 운영한 업주 등 2명 검거
상태바
불법 게임장 운영한 업주 등 2명 검거
  • 인천/ 맹창수기자
  • 승인 2019.10.15 15: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국매일신문 인천/ 맹창수기자 > 
 경찰의 단속을 피하기 위해 속칭 '바지 사장'을 고용해 불법 게임장을 운영, 부당 이익을 챙긴 업주와 바지 사장이 경찰에 검거됐다.

 인천 경찰청 광역풍속단속팀은 불법 게임장을 운영한 업주 A씨(41) 등 2명을 게임산업진흥에 관한 법률 위반 혐의로 구속했다고 15일 밝혔다.

 경찰은 또 바지 사장 B씨(37) 등 3명을 같은 혐의로 불구속 입건했다.

경찰에 따르면 이들은 지난 6∼9월 인천 미추홀구 1곳과 인천 서구지역 2곳에 사행성 불법 게임장을 차려 놓고 5000만원 상당의 부당 이익을 챙긴 혐의를 받고 있다.

 인천/ 맹창수기자 mchs@jeonmae.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