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령시, 공간 개방 및 부모 참여 확대 ‘열린 어린이집’선정
상태바
보령시, 공간 개방 및 부모 참여 확대 ‘열린 어린이집’선정
  • 보령/ 이건영기자
  • 승인 2019.10.21 13: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국매일신문 보령/ 이건영기자>

충남 보령시는 아동학대 근절을 위해 공간의 개방 및 부모 참여가 확대되는 열린 어린이집을 선정하고 21일 발표했다.  

이번에 선정된 열린 어린이집은 국공립 성주어린이집 및 흑포어린이집을 비롯해 민간 어린이집에 대하, 아이꿈터, 옥토, 예원, 예일, 나래, 앙팡, 포키즈, 꼬마나라, 리틀아이꿈터, 브레인, 가정어린이집에 한성 예성 등 모두 14개소이다.  

시는 앞서 지난 3일부터 7일까지 접수된 어린이집을 대상으로 ▲공간 개방성 및 부모 공용 공간, 정보 공개, 온라인 소통창구 운영 등 개방성 ▲부모 개별상담 및 어린이집 운영위원회 정기운영, 부모 참여교육 및 만족도 조사 등 참여성 ▲부모 참여활동 수요조사 및 정기 안내 등 지속가능성 ▲지역사회 연계 및 협력 등 다양성 ▲열린 어린이집 계획과 수립, 운영 효율 등 지자체형 등을 검토해 이날 어린이집 선정 심사위원회를 거쳐 최종 선정했다.


이번에 선정된 열린 어린이집은 운영 전반에 부모의 일상적인 참여가 이뤄지게 되고 공공형 어린이집 선정 시 가점 부여, 부모 모니터링단 점검 제외 등의 인센티브를 받게 된다.


김선미 사회복지과장은 “열린 어린이집은 아이들이 안전하고 쾌적하며 믿고 신뢰할 수 있는지를 직접 확인할 수 있는 부모 참여형 지원 사업”이라며 “앞으로도 교사, 학부모가 보다 건강한 상황 속에서 아이들을 양육할 수 있는 환경이 마련되도록 열린 어린이집 사업을 더욱 확대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보령/ 이건영기자 leegy@jeonmae.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