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금연어 잡으러 양양으로 오세요”
상태바
“황금연어 잡으러 양양으로 오세요”
  • 양양/ 박명기기자
  • 승인 2019.10.22 11: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남대천 일원서 ‘양양연어축제’ 24일 개막

<전국매일신문 양양/ 박명기기자 > ‘연어의 세상으로 떠나보자, 양양연어축제로의 여행’이라는 주제로 2019양양연어축제가 다시 돌아왔다.

 우리나라의 최대 연어소상 하천인 어머니의 강, 양양 남대천은 강원도 영동지역 하천 가운데 가장 맑고 긴 강으로 우리나라로 회귀하는 연어의 70% 이상을 차지하는 청정 지역이다.

 대한민국 대표 체험 축제로써 매년 수많은 관광객을 불러 모으며 큰 인기를 구가하는 양양연어축제가 오는 24일 오전 10시 30분, 양양 남대천 일원에서 양양군민의 안녕과 풍농·풍어를 기원하는 용왕제를 시작으로 27일까지 나흘간 일정에 들어간다.

 생태환경을 다시 한 번 생각해 볼 수 있는 문화축제이자, 차별화된 킬러컨텐츠를 도입해 주제를 드러내는 행사를 진행함과 동시에 연어잡기·물놀이·에어바운스 놀이체험, 이벤트 체험 등 체험 위주의 축제장을 구성해 가족과 연인, 친구 등 모든 계층에서 어울려 즐길 수 있는 40여 개의 단위 행사가 기다리고 있다.

 킬러 컨텐츠로 도입한 ‘황금연어를 잡아라’는 프로그램은 인터넷 및 현장 예약을 통해 선착순 3천명을 접수, 총상금 1500만원 상당의 상금을 지급해 축제의 묘미를 선사할 계획이다.(1등 1천만원, 2등 2백만원, 3등 1백만원, 4등 50만원, 5등 30만원)

 또, 지난 송이 축제에서도 요리의 전문성과 차별화를 강화하며 관광객들로부터 큰 호응을 받았던 VIP식당을 운영해 고급화된 연어요리를 선사해 축제의 또 다른 즐길거리를 제공할 예정이다.

 축제장의 부스 배치와 곳곳에 마련된 쉼터, 각종 소품이 멋스럽게 꾸며지며 딱딱하고 정형화된 축제장이 아닌 놀이 공간이자 문화 공간으로 변신해 지역을 찾는 관광객들을 편안하게 맞이한다.

 양양/ 박명기기자 parksh_MK@jeonmae.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