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천군, 캐나다서 한산모시 아름다움 알렸다
상태바
서천군, 캐나다서 한산모시 아름다움 알렸다
  • 서천/ 노영철기자
  • 승인 2019.11.12 12: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국매일신문 서천/ 노영철기자 > 충남 서천군(군수 노박래)은 최근 캐나다 오타와 한국문화원에서 개최한 ‘Weaving Affinity: 한국-사이프러스 텍스타일 전시’에 참여해 유네스코 인류무형문화유산에 등재된 한산모시의 오랜 역사와 섬세한 아름다움을 선보였다.

 특히 이번 행사는 한국과 사이프러스 양국의 유네스코 무형문화유산으로 등재된 직물을 전시하기 위해 주캐나다 대한민국 대사관과 주캐나다 사이프러스공화국 대사관이 공동으로 개최했으며, 개막식에 참석한 전 세계 30여 개국 대사에게 한산모시의 오랜 역사와 섬세한 아름다움을 전달했다.

 군은 한산모시 조각보와 한복, 소품 등 총 60여 점과 한산모시짜기 제작과정을 담은 영상을 후원해 레프카라 레이스 30여 점과 함께 전시했다.

 신동순 관광축제과장은 “이번 전시를 통해 지구 반대편의 무형유산이 만나 서로의 전통과 문화를 이해하는 자리가 됐다”며 “앞으로도 4,000번의 손길을 거쳐 만들어지는 한산모시의 가치와 아름다움이 전 세계에 알릴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서천/ 노영철기자 noyc@jeonmae.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