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시 ‘소통박스’ 전국으로 확산된다
상태바
수원시 ‘소통박스’ 전국으로 확산된다
  • 수원/ 박선식기자
  • 승인 2019.11.18 16: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19 국정목표 실천 우수 사례’ 선정
시민생활과 밀접한 정책·사업 현장서 운영

<전국매일신문 수원/ 박선식기자 > 경기도 수원시가 전국에서 처음으로 도입한 '소통박스'가 국정목표 실천 우수 사례로 선정됐다.

 시는 전북 완주군 지방자치인재개발원에서 열린 '2019 국정목표 실천 우수 지자체 경진대회'에서 소통박스 사례를 발표해 장려상을 받았다.

 시가 2017년 도입한 소통박스는 시민 의견을 시정에 반영하는 데 큰 역할을 하고 있다. '찾아가는 시민참여 플랫폼'으로 시민 관심이 높은 사업, 이해관계가 얽힌 사업, 시민 생활과 밀접한 정책·사업 현장에서 운영한다. 컨테이너 형태의 현장소통 플랫폼이다.

 의견을 내고 싶은 시민은 소통박스를 방문해 사업 설명을 듣고 설문 조사에 참여하거나 쪽지에 의견을 적어 게시판에 붙이면 된다. 소통박스에 상주하는 소통활동가에게 사업에 관한 자세한 정보를 들을 수 있고, 사업 관련 자료도 볼 수 있다.

 지금까지 5개 소통박스에서 총 3469건의 시민 의견을 수렴했다. 시는 접수한 의견을 사업 추진·정책 수립에 적극적으로 반영한다. 행정안전부는 이번 경진대회에서 선정한 우수사례를 지방자치인재개발원 교육과정과 지방행정연구원 연구과제 등에 반영해 전국 지방자치단체에 알릴 예정이다.

 수원시 관계자는 "우리 시 시정 철학인 '시민의 정부'가 문재인 정부의 국정지표인 '국민이 주인인 정부'와 통하는 부분이 많다"며 "대표적인 시민 소통 정책인 소통박스가 전국으로 확산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수원/ 박선식기자 sspark@jeonmae.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