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주시, 자전거도로 안전개선 공모사업 선정
상태바
청주시, 자전거도로 안전개선 공모사업 선정
  • 청주/ 양철기기자
  • 승인 2019.11.19 11: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국매일신문 청주/ 양철기기자 > 충북 청주시가 행정안전부 주관 ‘자전거도로 사고위험지역 안전개선 시범사업’ 공모에 선정됐다.

 사업대상지는 상당구 용담동 삼덕아파트-용담우체국 일원으로 총사업비 3억8000만 원(재난안전특별교부세 1억9000만 원 포함)을 들여 노후 된 자전거도로 1.8km를 정비한다.

 시는 안전한 자전거 이용 환경을 구축키 위해 매년 공모사업에 선정돼 지난 2017년과 2018년에 국비 4억 원을 받아 상당로 방아다리 사거리부터 청대사거리까지 0.75km와 무심동서로 구간 1.61km의 자전거도로를 정비했다.

 또한 올해는 30억 원을 확보해 단절된 문의사거리 자전거도로 연결공사를 포함 총 11곳 정비를 완료했으며 자전거 이용자의 안전한 교통환경 조성을 위해 내년 준공을 목표로 미원·낭성간 자전거도로도 개선하고 있다.

 청주/ 양철기기자 ckyang5@jeonmae.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