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주익룡발자국전시관 ‘문 활짝’
상태바
진주익룡발자국전시관 ‘문 활짝’
  • 진주/ 박종봉기자
  • 승인 2019.11.21 11: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설물 보완 개관…도마뱀·1cm 랩터 공룡 발자국 화석 등 전시

경남 진주시가 지난 19일 진주익룡발자국전시관 정식개관식을 가졌다.

천연기념물 제534호 진주 호탄동 익룡·새·공룡 발자국 화석산지에 건립된 진주익룡발자국전시관은 지난 2016년 10월 착공해 2018년 2월에 준공됐고 1여 년에 걸쳐 전시환경 및 안전한 관람을 위한 시설물 보완을 완료하고 정식 개관하게 됐다.

 

▲경남 진주시가 지난 19일 진주익룡발자국전시관 정식개관식을 가졌다.

전시관 구성을 보면 제1전시실(진주화석관), 제2전시실(진주익룡관), 교육·영상관, 수장고, 보호각 2동, 카페테리아로 되어 있으며 2개의 전시실에는 도마뱀 발자국 화석, 1cm 랩터(raptors) 공룡 발자국 화석, 개구리 발자국 화석 등 세계적인 화석들이 전시돼 있다.

또한 교육·영상관에서는 우리나라 천연기념물 화석산지 홍보 영상, 진주화석에서 되살아난 한반도의 공룡 등 공룡 관련 영상 등을 상영하고 어린이 학예사 양성 등을 위한 교육체험 프로그램도 운영한다.

뿐만 아니라 관람객들의 편의를 위한 북카페와 진주시니어클럽에서 운영하는 카페테리아가 마련돼 있다.

조규일 진주시장은 “향후 토지매입을 통한 주차장 확충, 공룡을 주제로 한 전시 기획전, 화석 기반의 증강현실 게임 개발, 천연기념물 화석산지 및 박물관 연계를 통한 문화기행 등 진주만의 차별화된 교육·문화·관광콘텐츠로 개발해 나갈 것”이라고 밝히고 많은 시민들이 관심을 가지고 방문해 줄 것을 당부했다.

한편, 전시관은 동절기는 오전 10시부터 오후 5시 그 외 기간은 오전 9시부터 오후 6시까지 운영되며 월요일은 휴관한다.

 

[전국매일신문] 진주/ 박종봉기자
bjb@jeonmae.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