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시공사, 양평군 최초 산업단지 조성한다
상태바
경기도시공사, 양평군 최초 산업단지 조성한다
  • 한영민기자
  • 승인 2019.12.05 18: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산업단지 조성을 통한 경기 동부권 지역경제 활성화 도모
<전국매일신문 한영민기자>

경기도시공사(사장 이헌욱)는 5일 양평군청에서 양동 일반산업단지 조성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지역경제 활성화 및 양질의 일자리 창출을 위해 함께 노력해 나가기로 했다.

이헌욱 경기도시공사 사장, 정동균 양평군수를 비롯한 관계자 1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업무협약 체결식을 갖고 상대적으로 개발이 지연되고 있는 경기 동부권 개발을 통한 지역균형발전을 도모하기 위해 상호 협력하기로 했다.

양동 일반산업단지 조성사업은 양평군 양동면 일원에 약 6만㎡에 공사와 양평군이 80:20의 사업지분에 따라 추정사업비 약 115억원을 투입하여 양평군 최초의 산업단지를 조성하는 사업이다.

이헌욱 경기도시공사 사장은 “경기 동부권은 수도권정비게획법, 물환경보전법 등 여러 규제의 대상이었다.”며, “양동 일반산업단지 조성을 통해 경기 동부권의 지역경제 활성화와 신규 일자리 창출 등에  새로운 활력을 불어넣겠다.”고 말했다.

한편 공사는 2023년 준공을 목표로 2020년 산업단지계획 승인 신청, 2021년 산업단지계획 승인 및 보상 착수, 2022년 부지조성공사에 착수한다는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