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대문구, '지역 비즈니스 생태계' 비전 제시한다
상태바
서대문구, '지역 비즈니스 생태계' 비전 제시한다
  • 임형찬기자
  • 승인 2019.12.06 11: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19 사회적경제특구 포럼’ 11일 개최
<전국매일신문 임형찬기자>

서울 서대문구(구청장 문석진)는 오는 11일 수색로 사회적경제마을자치센터에서 ‘로컬에서의 자부심(Pride in Local)’이란 주제로 ‘2019 사회적경제특구 포럼’을 개최한다.

 

구는 이날 포럼에서 로컬 크리에이터와 지역 콘텐츠, 공간 기획 등 ‘지역 비즈니스 생태계’와 관련된 트렌드를 짚어보고 향후 비전을 제시한다는 계획이다.

 

첫 발제에는 전창훈 서울창조경제혁신센터 창업육성팀 매니저가 나서 로컬 크리에이터 육성 전략과 지역에 기반을 둔 창업 지원 성과 및 계획에 대해 발표한다.

 

또한 로컬 분야 1인 미디어를 표방하고 있는 비로컬(주)의 김혁주 대표가 로컬 비즈니스 생태계의 현황과 전망을 다룬다. 로컬 스타트업 기업을 위한 공유 공간도 운영 중인 김 대표는 관련 비즈니스를 준비 중인 청년들에게 다양한 정보를 제공한다.

 

‘인천 개항로 프로젝트’ 이창길 대표는 ‘지역의 가치를 높이는 공간 기획’이란 제목으로 쇠락한 거리를 활기 넘치는 공간으로 변모시켜온 과정을 소개한다.

 

아울러 구 사회적경제마을자치센터 강선규 센터장이 사회적경제특구 사업에 대한 취지와 의미, 향후 계획을 논하고 강원도 정선의 ‘고한 18번가’를 기획한 ㈜영화제작소 ‘눈’의 강경환 대표가 ‘발제자들과의 토크쇼’를 진행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