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남소방서 홈피 ‘칭찬글로 후끈’
상태바
성남소방서 홈피 ‘칭찬글로 후끈’
  • 김순남기자
  • 승인 2019.12.08 16: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호흡정지 환자 살린 사례 등 감사 글 연이어 올라와 훈훈
<전국매일신문 김순남기자>

경기 성남소방서 119구급대원들에게 구급수혜를 받은 시민이 성남소방서 홈페이지에 감사의 마음을 전하는 글들을 올려 훈훈한 미담으로 전해지고 있다.


성남소방서에 지난달 15일 오후 4시48분쯤 경기 광주시 삼동의 한 음식점에서 “호흡정지가 왔다”는 신고를 받고 119구급대가 출동했다. 현장에 출동한 이근구, 이민우 구급대원은 심폐소생술을 실시해 신속하게 병원으로 이송했다.


그 결과, 현재 병원에서 퇴원해 천천히 회복 중이라는 손모 씨는 긴박한 상황에 혼신의 힘을 다해 힘써주신 구급대원 분들게 너무 감사드린다고 전했다.


또한 지난달 19일 오후 2시37분쯤 상대원동 한 아파트에서 “전신통증과 흉통을 호소한다”는 신고를 받고 출동했다.

현장에 도착한 정봉기, 박준현 구급대원은 급성 심근경색 환자임을 확인하고, 빠른 처치와 병원이송으로 현재 환자는 시술을 잘 받고 회복단계에 있다고 구급대원들에 감사하며 칭찬의 글을 올렸다.


당시 현장에 출동한 박준현 구급대원은 “소방대원으로서 당연한 일을 했을 뿐인데 기억해주시고 감사의 글을 남겨주셔서 마음이 뿌듯하다”고 말했다. 

▲경기 성남소방서 박준현, 정봉기, 이근구, 이민우 구급대원

김순남기자 kimsn@jeonmae.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