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수시 ‘화태마을 LPG 집단공급’ 본격화
상태바
여수시 ‘화태마을 LPG 집단공급’ 본격화
  • 여수/ 윤정오기자
  • 승인 2019.12.08 17: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LPG 배관망 지원 사업 실시…주민 101세대 최대 48% 연료비 절감
<전국매일신문 여수/ 윤정오기자>

 전남 여수시(시장 권오봉)는 지난 4월부터 진행한 ‘남면 화태마을 LPG배관망 사업'을 최근 마무리하고 LPG 집단공급을 시작했다고 8일 밝혔다.


 마을 주민의 43%가 65세 이상 노인인 화태마을은 그동안 LPG 집단공급이 되지 않아 LPG 가스통과 등유 등을 사용하면서 난방과 조리 등 상생활에 불편을 겪어왔다.


 이번 사업으로 마을 주민 101세대가 최대 48%까지 연료비를 절감하게 됐다.


 시는 지난 3월 산업통상자원부 ‘2019년 마을단위 LPG 배관망 지원 공모사업'에 선정돼 국비 포함 총 사업비 7억 원을 확보했다.


 이후 주민 설명회와 여수시-한국LPG배관망사업단 업무협약 등을 거쳐 사업 토대를 마련했다.


 지난 9월에는 집단공급사업자에 목포도시가스와 여수남해가스를 선정해 원활한 사업 추진을 도모했다.


 이번에 설치된 LPG 저장탱크의 용량은 4.9톤이고, 요금은 ㎥당 2006원이다. 매월 사업자가 검침 고지서를 부과하는 등 도시가스와 운영체계가 비슷하다.


 시 관계자는 “마을 어르신들이 기뻐하시는 모습을 보고 보람을 느낀다”며 “내년에도 공모사업에 도전해 보다 많은 농어촌 지역에 혜택이 돌아가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여수/ 윤정오기자 sss29969928@daum.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