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시공사, 서정리역세권 일반상업용지 복합개발사업 민간사업자 공모
상태바
경기도시공사, 서정리역세권 일반상업용지 복합개발사업 민간사업자 공모
  • 한영민기자
  • 승인 2019.12.18 11: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내 최초, 역·광장·상업시설을 유기적으로 연결하는 공중보행교 신설
“상생협력계획” 배점 신설, 신도시와 기존 도심의 조화로운 개발 유도
<전국매일신문 한영민기자>

경기도시공사(사장 이헌욱)는 2,100억원 규모의 평택 서정리역세권 복합개발사업에 참여할 민간사업자를 공개모집한다.

서정리역세권 복합개발사업은 경기도, 경기도시공사 등 4개 기관이 공동사업시행하는 2기 신도시 평택 고덕국제화계획지구의 유일한 역인 서정리역 일원 부지를, 문화와 상업이 공존하는 도시 커뮤니티 및 글로벌 문화 콘텐츠 특화 공간으로 마련하기 위해 제안공모 방식으로 추진하는 사업이다.

이번 공모는 신도시와 구도심의 조화로운 개발을 위해 공사 최초로 지역과의 ‘상생협력계획’배점을 신설, 공공임대상가를 기부채납 받아 청년 및 소상공인을 위한 창업몰을 만들고 지역현안인 호텔유치 및 주차난 해소 등 공공성 확보에도 기여할 예정이다.

또한 입주민의 보행안전, 편의성 및 접근성 강화를 위해 역, 광장, 상업시설을 유기적으로 연결하는 ‘공중보행교’를 국내 처음으로 신설하고 2021년 준공을 목표로 이달 말 착공 예정이다


평가기준은 사업계획서 800점, 가격 200점이며, 사전참가신청서는 2020년 1월 14일 접수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