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2-24 17:56 (월)
충청권 시·도지사 '방사광 가속기 유치' 힘 모은다
상태바
충청권 시·도지사 '방사광 가속기 유치' 힘 모은다
  • 청주/ 양철기기자
  • 승인 2020.01.16 16: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권 행정協 열고 공동건의문 채택

 

충청권 시·도지사가 ‘중부권 차세대 방사광 가속기’ 공동 유치에 힘을 모으기로 했다.

이시종 충북지사와 양승조 충남지사, 허태정 대전시장, 이춘희 세종시장은 16일 청주 메리다웨딩컨벤션에서 열린 ‘제28회 충청권 행정협의회’에서 방사광 가속기 구축을 정부에 요청하는 공동건의문을 채택했다.

방사광 가속기는 전자가 자기장을 지날 때 나오는 적외선, X-선 등 다양한 파장의 빛을 이용하는 장치이다. 국내에는 포항에 2기가 있으나 수도권과 중부권에 집중된 방사광 가속기 수요를 충적하기 어렵다는 문제가 제기돼 왔다.

충북도는 방사광 가속기를 2025년까지 청주시 청원구 오창읍 일원 53만9000㎡에 구축하는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사업비는 국비와 지방비를 더해 1조원이다.

오창은 가속기 설치에 적합한 화강암반층일 뿐만 아니라 전국 주요 도시에서 2시간 이내에 접근 가능한 교통 요충지로 꼽힌다. 청주국제공항도 인접해 있다.

충북도는 이날 오후 도청 소회의실에서 방사광 가속기 구축 타당성 연구용역 중간보고회도 열었다. 한국기초과학지원연구원이 국제 가속기 범 이용 콘퍼런스 참석자 및 한국방사광이용자협회 회원 등 257명을 대상으로 설문 조사한 결과 응답자의 95.2%가 방사광 가속기 추가 구축이 필요하다는 데 인식을 함께했다.

도는 용역이 마무리되는 대로 과학기술정보통신부에 예비타당성 조사를 신청할 계획이다.

 

[전국매일신문] 청주/ 양철기기자
ckyang5@jeonmae.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