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강서구, 아이들 정책에 아동·청소년 목소리 담아
상태바
서울 강서구, 아이들 정책에 아동·청소년 목소리 담아
  • 김윤미기자
  • 승인 2020.01.16 20: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6일 ‘제3기 아동참여위원회 정책보고회’ 개최...초등, 복지, 문화, 인권, 교육 등 정책 제안
노현송 강서구청장이 아동참여위원회 정책보고회에서 “아이들이 마음껏 목소리를 낼 수 있는 환경을 조성하겠다“고 말하고 있다.
노현송 강서구청장이 아동참여위원회 정책보고회에서 “아이들이 마음껏 목소리를 낼 수 있는 환경을 조성하겠다“고 말하고 있다.

서울 강서구(구청장 노현송)는 16일 오후 4시 구청 대회의실에서 아동참여위원과 보호자 등 1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제3기 아동참여위원회 정책보고회’를 갖고 지난 1년간 초등, 복지, 문화, 인권, 교육 등 5개 분과로 나눠 토론과 조사를 통해 발굴한 정책을 제안했다.

이번 정책보고회는 아동친화도시인 강서구가 아이들을 위한 정책 수립 과정에서 10세부터 18세 미만의 청소년으로 구성된 아동참여위원회의 목소리를 담기 위해 마련됐다.

이날 ▲초등 분과에서는 학교 급식 관리·감독 강화, 아동 급식 평가단 운영 ▲복지 분과에서는 노후·불량 시설 정비, 학교 내 미세먼지 대책 강화 ▲문화 분과에서는 학교 근처 실내체육관 설치, 아동·청소년 이용 활성화 방안 ▲인권 분과에서는 아동학대예방 온라인교육 활성화, 여성안심귀가스카우트 정책 활성화 ▲교육 분과에서는 진로·직업 체험 기회 확대, 멘토 초청 강연 등 다양한 제안이 나왔다.

이 자리에서 노현송 구청장은 기후변화 대응에 앞장서 노벨평화상 후보에 오른 스웨덴 툰베리 소녀를 언급하며 “작은 노력들이 모여 큰 변화를 가져올 수 있도록 아동 정책의 주인인 아동과 청소년이 스스로의 목소리를 마음껏 낼 수 있는 환경을 조성하겠다”고 말했다.

[전국매일신문] 서울/ 김윤미기자

kym@jeonmae.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