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영찬 예비후보, 정책위원회 출범
상태바
윤영찬 예비후보, 정책위원회 출범
  • 김순남기자
  • 승인 2020.02.18 17: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원발전 실행방안 모색
소셜정책위원회도 준비

윤영찬 경기 성남 중원구 예비후보는 최근 정책위원회를 출범시키고 지역발전을 위해 본격적인 정책선거의 시동을 걸었다.

윤 예비후보 선거 캠프에서는 중원발전 구상을 정책으로 풀어내고 구체적인 실행방안을 만들어내는 정책위원회가 지난 17일 출범했다.

이날 출범한 정책위원회는 각 분야의 전문가 8명으로 구성됐는데 정기적으로 오프라인 회의와 온라인 회의를 통해 구체적인 정책을 수립할 예정으로 다양한 분야에 정책위원을 추가한다는 계획이다.

첫날 회의에서는 윤 예비후보의 중원발전 구상을 서로 나누는 시간으로 ‘중원과 디지털을 잇다’라는 슬로건으로 윤 예비후보의 장점인 IT분야를 중원구와 접목해 중원의 발전을 만들어 갈 수 있는 방안을 모색했다.

또한 윤 예비후보는 소셜정책위원회도 출범시킬 준비를 하고 있는 가운데 비상근형태로 각 분야별 전문가와 일반시민들이 소셜미디어를 통해 정책 제안에 참여하는 형태로 지역의 작은 목소리에도 귀를 기울이겠다는 윤 예비후보의 구상이 담겨있다.

윤영찬 예비후보는 “윤영찬 정책위원회와 소셜정책위원회는 그동안 정체돼 있었던 중원구의 확실한 발전을 가져올 수 있는 정책을 만드는 것에 최선을 다해야 한다”며 “헛된 말에 그치는 것이 아니라 반드시 현실 가능한 정책이 돼야 한다”고 강조했다.

 

[전국매일신문] 김순남기자
kimsn@jeonmae.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