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안군 태안읍, 건강·복지 마스코트 ‘건복이’ 제작
상태바
태안군 태안읍, 건강·복지 마스코트 ‘건복이’ 제작
  • 태안/ 한상규기자
  • 승인 2020.02.20 16: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마스코트 활용 복지지도 제작

 

충남 태안군 태안읍이 보건과 복지를 결합한 친근감 있는 마스코트(사진)를 제작하며 읍민에게 한발 더 다가가는 보건복지서비스 제공에 적극 나섰다.
 
태안읍은 지난해 11월부터 진행한 마스코트 ‘건복이’ 제작이 지난달 말 완료됐다고 밝혔다.
 
‘건복이’는 사계절 내내 푸른 모습으로 불변과 장수를 상징하는 소나무를 모티브 삼아, 건강을 지켜주는 ‘건이’와 복지를 실현하는 ‘복이’ 두 마스코트를 합친 말로, 건강과 복지가 함께하는 맞춤형 서비스를 제공하겠다는 의지를 표현하고 있다.
 
읍은 앞으로 홈페이지를 비롯해 공공기관 및 지역사회 복지시설 내 마스코트를 게시하고, 주요 행사 시 ‘건복이’를 활용해 다양한 건강복지 캠페인을 진행할 계획이다.
 
한편, 태안읍은 ‘건복이’를 활용해 충남 최초로 ‘복지지도’를 제작, 태안읍에서 받을 수 있는 각종 복지서비스를 안내하고, 특히 태안읍에 있는 ▲노인시설(13곳) ▲장애인시설(7곳) ▲아동청소년여성 시설(9곳) ▲기타 사회복지시설(6곳)을 비롯해 아동급식카드(꿈자람카드)를 사용할 수 있는 가맹점(37곳)을 지도에 표시해 태안읍민에게 필요한 다양한 보건복지서비스에 대해 적극 홍보하고 있다.
 
황용렬 태안읍장은 “앞으로 태안읍의 마스코트인 ‘건복이’를 적극 활용해, 읍민에게 더욱 가깝게 다가가는 맞춤형 복지서비스를 제공해 나갈 계획”이라며 “이와 함께 복지사각지대 발굴에 더욱 힘써 소외되는 읍민이 한 분도 발생하지 않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전국매일신문] 태안/ 한상규기자
hansg@jeonmae.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