춘천서 코로나19 첫 확진자 2명 발생
상태바
춘천서 코로나19 첫 확진자 2명 발생
  • 이승희기자
  • 승인 2020.02.22 12: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내 첫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환자 발생 이후 한달간 확진 환자가 없었던 청정 강원에서 22일 2명의 확진 환자가 동시에 나왔다.

22일 춘천시 등에 따르면 춘천에 거주하는 30대 여성 2명에 대해 검사를 한 결과 1, 2차 조사 모두 양성 판정을 받았다.

1차 검사 결과는 오전 0시 30분, 2차 검사는 오전 10시 최종 확인됐다.

이들은 지난 16일 대구를 방문했다가 31번 환자와 접촉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로써 이들은 도내 첫 코로나19 확진 사례가 됐다.

이 여성들은 지난 16일 신천지예수교 대구교회를 방문한 뒤 춘천으로 귀가했다.

이후 이들은 대구 31번 환자와 접촉한 사실로 인해 최근 시 보건소에 문의했으나 별다른 증상이 없어 자가 격리 중이었다.

춘천시는 역학 조사관을 급파해 이들의 동선을 조사할 계획이다.

동선은 확진자를 대상으로 직접 묻고, 금융거래 정보를 확인하는 방식으로 이뤄진다.

보건당국은 이들을 국가지정 음압격리 병실(병실 내 압력을 낮춰 공기가 바깥으로 나가지 않게 한 병실)이 있는 병원으로 이송해 집중적으로 치료할 예정이다.

춘천에는 국가지정 음압격리 병실 3실(3개 병상)이 있다.

한편 강원도는 지난달 20일 국내 첫 확진 환자가 나온 이후에도 한 달 넘게 확진 환자가 없었지만 이날 확진자 2명이 동시에 발생해 시민 불안이 커지고 있다.

 

[전국매일신문] 이승희기자

leesm@jeonmae.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