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책사업 중심으로 4차산업 전진기지 건설”
상태바
“국책사업 중심으로 4차산업 전진기지 건설”
  • 천안/ 정은모기자
  • 승인 2020.02.26 10: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상돈 천안시장 예비후보, 18개 경제공약 발표

박상돈 천안시장 예비후보가 25일 천안 미래 먹거리 창출의 핵심인 경제 공약을 발표했다.

그는 “천안 맞춤형 경제ㆍ산업 분야 공약을 통해 천안의 미래 먹거리 창출에 앞장서겠다”고 제시하고 “맞춤형 일자리 창출, 기업 지원을 통한 기업하기 좋은 도시 구축, 4차 산업혁명 대비 미래전략, 소상공인 및 전통시장 지원 등 4개 기조 아래 13개 공약”을 밝혔다.

이어 “천안지역의 일자리 창출을 위해서 일자리 민간거버넌스 구축 및 일자리지원센터 강화를 통해 창업희망자와 지원기관 및 투자자들이 만나서 소통할 수 있는 장을 조성한다”며 “사회초년생 뿐만 아니라 중장년의 취업ㆍ창업을 지원할 수 있도록 하며 지역대학생 인재풀 조성 및 기업과의 연계를 통한 취업프로세스를 구축하겠다”고 말했다.

또 “기업유치 및 발전을 위해 현재 건립중인 북부BIT산업단지와 천안제6일반산업단지의 조기 완공 및 우량기업 유치를 위한 혜택 부과, 노후산단 내 연구개발시설, 기업지원시설, 문화ㆍ복지 편의시설 등의 확충을 통한 노후 산단를 활성화 시키겠다”고 제시했다.

아울러 “우수 수도권 기업 이전 시 원스탑 행정서비스 제공 및 이전부지 적극 모색, 세제지원 등의 다양한 인센티브 제공 등을 통해 기업하기 좋은 도시 인프라를 구축하겠다”고 공언했다.

박 예비후보는 천안기업 스마트혁신 5개년 계획을 수립하여 지역경제 활성화 및 기업역량을 강화하고 성환 축산자원개발부 이전부지에 국책사업을 중심으로 대덕전문연구단지와 같은 4차산업 전진기지를 구축하여 천안뿐만 아니라 대한민국 미래 먹거리 개발을 견인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약속했다.

이에 “4차 산업혁명 대응을 위한 천안과학기술산업진흥원 설립해 연구개발 사업화, 제조혁신 기반 강화, 혁신생태계 조성 및 신재생 에너지 보급 등의 4차 산업시대 대비전략을 추진하겠다”고 제안했다.

박상돈 예비후보는 “장애인 및 사회경제기업, 소셜벤처 등의 창업 및 육성지원, 관내 증설 투자 기업 지원, 지역자산과 민간조직을 활용한 농촌 신활력 플러스 사업 추진, 각종 중소기업 지원 시책 마련하겠다”고 강조했다.

또한 “시립 아파트형 공장 설립, 지역 문화관광자원과 연계한 콘텐츠가 있는 전통시장 운영 등을 발표하여 완전히 새롭게 천안의 경제ㆍ산업 구조를 바꿔 내겠다”고 덧붙였다.

 

[전국매일신문] 천안/ 정은모기자
J-em@jeonmae.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