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송군 의료취약지 닥터헬기장 조성
상태바
청송군 의료취약지 닥터헬기장 조성
  • 청송/ 김태진기자
  • 승인 2020.04.07 13: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비 1억4천, 도비 6천 등 총 사업비 2억 투입
응급 의료체계 강화, 응급환자 생존율 제고

청송군은 7일 의료취약지역인 산남지역(현동, 현서, 안덕)에 응급의료 전용헬기(닥터헬기)장 조성이 실현된다.

일명 ‘하늘을 나는 응급실’로 불리는 닥터헬기는 요청 즉시 의사 등 전문 의료진이 탑승 출동하고, 첨단 의료장비를 구비하여 응급환자 치료 및 이송 전용으로 사용하는 헬기를 말한다.

윤경희 청송군수의 민선 7기 공약사항이기도 한 응급의료 전용 헬기장 조성은 의료취약지의 응급의료 체계강화를 위해 2020년 보건복지부 응급의료이송체계(헬기착륙장건설) 지원사업에 신청, 심의결과 최종 선정됐으며 올 연말까지 안덕면 명당리 663-1(안덕면 하수처리장 옆)에 응급의료 전용헬기 이·착륙장을 조성할 계획이다.

군은 사업비 총 2억원(국비1억4천, 도비6천)을 투입해 설계용역, 헬기 이착륙장 노면포장(면적 25m×25m), 구급차 진출입로 정비·포장, 전기공사 등을 실시할 예정이며 설치가 완료되면 생사의 기로에 선 소중한 생명을 구하는데 결정적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윤경희 군수는 “산남지역에 닥터헬기 이착륙장이 조성되면 중증 응급환자가 발생하더라도 신속하고 안전하게 응급환자를 이송할 수 있다”며 “응급환자의 생존율을 높여 건강하고 안전한 청송군을 만들기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전국매일신문] 청송/ 김태진기자
tjkim@jeonmae.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