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북구 길음2동 송천제일교회 특별한 나눔 화제
상태바
성북구 길음2동 송천제일교회 특별한 나눔 화제
  • 박창복기자
  • 승인 2020.05.21 15: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축이전 첫 예배 후 헌금 절반은 길음2동 이웃, 절반은 인도 저소득층 위해 기부

전 지구적 지속적 확산으로 코로나19로 어려움에 처하는 이들이 많은 가운데 서울 성북구 길음2동에 소재한 한 교회의 특별한 나눔이 잔잔한 감동을 주고 있다.

지난 19일 성북구 길음2동 송천제일교회(담임목사 김진교사진 왼쪽에서 세 번째)가 길음2동주민센터를 통해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소외이웃을 위해 성금 402만6000원을 기부했다.

성금은 송천제일교회가 신축 이전 후 첫 예배 헌금 중 절반이다. 교회는 성금의 나머지 절반은 코로나19로 어려움에 처한 인도의 저소득층을 위해 기부했다.

교회 관계자는 “교회가 신축이전을 하는 감사한 일이 있었으나 코로나19로 어려움에 처한 지역사회 구성원에게 위로와 도움을 주기 위해 헌금을 기부하게 됐다”면서 “선교사를 통해 코로나19로 인한 인도 저소득층의 어려움에 대한 소식을 접하고 절반은 그분들을 위해 기부하기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이승로 구청장은 “대형병원 의료진의 잇따른 감염과 이태원 클럽발(發) N차 감염의 확산으로 모두의 마음에 팍팍함이 쌓이는데 송천제일교회의 나눔 이야기가 많은 이들로 하여금 K방역 만큼 자랑스러운 K나눔으로 회자되며 희망을 주고 있다”며 감사인사를 전했다.

길음2동주민센터는 송천제일교회의 기부금을 코로나19로 갑작스러운 어려움을 겪는 지역 주민에게 전달할 예정이다.

 

[전국매일신문] 서울/ 박창복기자 
parkch@jeonmae.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