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틸리언, 용산복지재단에 마스크 1만장 기부
상태바
스틸리언, 용산복지재단에 마스크 1만장 기부
  • 박창복기자
  • 승인 2020.05.22 11: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이버 보안 기업 스틸리언(대표 박찬암)이 코로나19 인해 어려움을 겪는 취약계층을 지원하기 위해 지난 21일 용산복지재단(이사장 승만호)에 국산 마스크 1만장을 기부했다.

이날 전달식은 용산구청장실에서 열렸으며 성장현 구청장, 박찬암 스틸리언 대표, 김유태 용산복지재단 사무국장 등 10명이 자리했다.

재단은 해당 물품을 지역 내 노인복지시설 6곳에 나눠 전달할 에정이다.

스틸리언은 최근 지역 내 치매노인 봉사단체에도 방역물품을 기부한 바 있다.

박찬암 대표는 "용산구에 위치한 지역 기업으로서 작은 나눔을 실천하려 한다"며 “어려운 시기에 고생하는 분들께 조금이나마 보탬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전국매일신문] 서울/ 박창복기자
parkch@jeonmae.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