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 지역화폐 '온통대전' 일주일간 5만5천명 가입
상태바
대전 지역화폐 '온통대전' 일주일간 5만5천명 가입
  • 대전/ 정은모기자
  • 승인 2020.05.24 09: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발행액 62억원 성공적 안착

대전 지역화폐인 온통대전 가입자가 출시 일주일 만에 5만5천명을 넘어서 성공적으로 안착한 것으로 분석됐다.

24일 대전시에 따르면 지난 14일 출시된 온통대전은 일주일만인 지난 20일 기준으로 가입자 수 5만5천명, 발행액 62억원을 돌파했다.

출시 당일인 14일 1만3천명이 가입했고, 1일 평균 가입자 수와 충전액이 각각 8천명과 16억원을 웃돌고 있다.

지난해 12월 부산시가 출시한 지역화폐 동백전에 9일 만에 1만명 가입, 충전액 9억5천만원을 돌파한 것을 보더라도 성공적인 수치라고 시 관계자는 전했다.

시는 1인 월 구매 한도 100만원, 출시기념 최대 15% 캐시백, 체크형·선불형 등 카드 2종 발급, 삼성·LG페이 연계, 교통카드 겸용 등 소비자 사용 편의성을 높인 게 주효한 것으로 분석하고 있다.

시는 온통대전 애플리케이션에서 가맹점 찾기 기능을 강화하는 등 편의성을 개선해 나갈 계획이다.

오는 7월 온통대전 플랫폼에 할인가맹점, 연계 할인, 캐시백 기부하기, 충전액 선물하기, 전통시장·문화티켓몰 등 부가기능을 완비해 선보일 방침이다.

고객센터(☎ 1661-9645) 인원을 2배로 증원해 신속한 상담이 이뤄질 수 있도록 할 예정이다.

 

[전국매일신문] 대전/ 정은모기자
J-em@jeonmae.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