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천시, 빅데이터 분석·활용기반 구축사업 중간보고회 개최
상태바
포천시, 빅데이터 분석·활용기반 구축사업 중간보고회 개최
  • 포천/ 신원기기자
  • 승인 2020.06.01 17: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 포천시는 최근 시청 대회의실에서 데이터 기반의 과학적이고 객관적인 행정을 구현하고 시민들에게 양질의 행정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추진 중인 포천시 빅데이터 분석 및 활용기반 구축사업의 중간보고회를 개최했다.
 
중간보고회에는 박윤국 포천시장, 이계삼 부시장, 국·소장, 전부서장, 읍면동장 등 간부공무원 60여 명과 수행업체인 ㈜GDS컨설팅 그룹 임홍순 이사와 자문위원인 고려대학교 오찬욱, 김기환 교수, 충남연구원의 정지은 책임연구원이 참석해 분석과제에 대한 추진사항 보고와 시스템 시각화 시연, 질의 응답 및 자문위원 정책자문 등이 함께 진행됐다.
 
이 사업은 지난해 10월에 착수해 내달 완료될 예정이며 시에서 지정한 인구분석과 부서의 설문조사 및 인터뷰를 통해 발굴된 관광·축제, 교통·환경, 의료·방역 과제에 대한 빅데이터 분석을 진행하고 시각화 시스템 개발 및 의료방역 지도시스템 구축이 포함돼 있다.
 
박윤국 시장은 “앞으로 데이터 활용이 행정서비스에 큰 영향을 미칠 것”이라며 부서의 데이터 축적을 강조하며 “빅데이터 분석사업이 완료되기 전까지 분석과제에 대해 수행업체와 지속적으로 소통해 시에서 필요한 최적의 분석결과를 도출하고 내실 있는 분석사업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해 줄 것을 당부한다”고 말했다.
 
향후 포천시 빅데이터 분석 및 활용기반 구축사업이 완료되면 분석결과를 활용한 신뢰성 높은 행정서비스 제공에 큰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된다.

 

[전국매일신문] 포천/ 신원기기자
shin1gi@jeonmae.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