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 코스메틱 비즈니스 센터 개소...화장품 산업 업그레이드
상태바
글로벌 코스메틱 비즈니스 센터 개소...화장품 산업 업그레이드
  • 신용대기자/ 경산 변경호기자
  • 승인 2020.06.03 14: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48종 연구장비·CGMP 시설 구비
경북 화장품 기업 맞춤형 지원 가능
글로벌 코스메틱 비즈니스센터
글로벌 코스메틱 비즈니스센터

글로벌 코스메틱 비즈니스 센터가 3일 개소식을 갖고 본격적인 업무에 들어갔다.

글로벌 코스메틱 비즈니스 센터는 경북도와 경산시는 국비 100억을 포함 총 228억원을 투입해 8,135㎡의 부지에 연면적 4,767㎡ 규모의 지하 1층, 지상 3층 건물로 글로벌 코스메틱 비즈니스센터를 건축했다.

센터는 최신 사양으로 구성된 248종의 연구장비 및 CGMP 생산시설을 갖추고 있어, 그동안 지역에 공동 CGMP시설이 없어 경기도 및 충북 등 주문자생산방식으로 화장품을 생산하던 지역 업체들이 도에서 직접 생산 및 판매까지 가능하게 됐다.

이에따라 지역 화장품 관련기업들은 바이오 소재 기능성 화장품 연구개발, 기초에서 색조까지의 화장품 생산, 화장품 판로개척, ICT분야와 뷰티산업의 접목 등 각종 지원을 센터를 통해 원스톱으로 받을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한편 도는 2016년부터 화장품산업을 육성하기 위해 화장품 공동브랜드인‘글루앤코’을 개발하여, 태국 등 해외 상설판매장 운영, 온라인 플랫폼 기반구축, 바이오 소재 화장품 원료 개발, 화장품 경쟁력 강화, 국내외 마케팅 사업 등을 지원했고 이를 바탕으로 글루앤코 회원 기업은 2019년도 기준 1,338억원 매출성과를 거두기도 했다.

더욱이, 2022년까지 경산시 여천동 일대에 149,173㎡규모로 조성되고 있는 화장품 특화단지에 50여개의 화장품 기업들이 입주를 희망하고 있어 향후 글로벌 코스메틱 비즈니스센터는 지역 화장품 산업 발전에 견인차로써 큰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된다.

이철우 지사는“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경북도 화장품 중소기업들에게 글로벌 코스메틱 비즈니스센터는 단비와 같은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한다”며“앞으로도 지역화장품 산업이 더 큰 도약을 할 수 있도록 경산시와 함께 적극적으로 지역 뷰티산업을 육성할 것"이라고 밝혔다.

 

[전국매일신문] 신용대기자
shinyd@jeonmae.co.kr
경산/ 변경호기자
byeon_KH@jeonmae.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