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짜 가슴입니다"…당당 고백
상태바
"가짜 가슴입니다"…당당 고백
  • 최준규기자
  • 승인 2020.06.21 17: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가수 제시 '악인전' 방송서 언급

 

가수 제시가 당당한 고백으로 시선을 모았다.

최근 방송된 KBS 2TV '악(樂)인전'은 프로젝트 곡 '2020 인생은 즐거워'의 본격적인 안무 연습과 뮤직비디오 스타일링 회의 등을 진행한 모습이 그려졌다.

제시는 이날 뮤직비디오 작업을 위해 감독으로 나선 신동과 미팅을 했다. 자신의 노래 중 가장 좋아하는 뮤직비디오로 '후 댓 비'(Who Dat B)를 언급하며 "콘셉트와 연출에 모두 참여했다"고 강조했다. 이어 제시는 자신이 직접 입었던 의상을 입고 찍은 사진을 여러 가지 공개했다.

자신의 곡 '후 댓 비' 뮤직비디오 촬영 당시 입었던 옷을 선보이며 "이건 내가 내가 직접 제작한 옷이다. 가슴 부분에는 'FAKE'(페이크)라고 적었다. 내 가슴이 가짜이기 때문"이라고 당당하게 말했고 멤버들은 당황한 웃음을 보였다.

또 "이번에 진주 느낌으로 의상을 가고 싶었다"라며 여러 가지 파격적인 의상을 선보였다. 송가인은 "이거 보이지 않겠냐"라며 말했고, 김숙은 제시가 가져온 의상을 입어 웃음을 자아냈다.

이날 제시는 송가인 김요한과 함께한 '2020 인생은 즐거워' 녹음 버전을 최초로 공개했다. 제시는 파워풀하면서도 세련된 랩으로 극찬을 얻었다.

[전국매일신문] 최준규기자
jgchoi@jeonmae.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