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중구자원봉사센터 소속 ‘깨끗한 해양봉사단’ 해안가 환경정화활동 총력
상태바
인천중구자원봉사센터 소속 ‘깨끗한 해양봉사단’ 해안가 환경정화활동 총력
  • 정원근기자
  • 승인 2020.07.08 17: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중구자원봉사센터는 센터 직속 봉사단인 깨끗한 해양봉사단이 최근 인천국제공항에서 근무하는 포스코ICT 직원들과 함께 씨사이드파크 바닷가에서 환경정화활동을 펼쳤다. [인천중구자원봉사센터 제공]
인천중구자원봉사센터는 센터 직속 봉사단인 깨끗한 해양봉사단이 최근 인천국제공항에서 근무하는 포스코ICT 직원들과 함께 씨사이드파크 바닷가에서 환경정화활동을 펼쳤다. [인천중구자원봉사센터 제공]

인천중구자원봉사센터는 센터 직속 봉사단인 깨끗한 해양봉사단이 최근 인천국제공항에서 근무하는 포스코ICT 직원들과 함께 씨사이드파크 바닷가에서 환경정화활동(사진)을 펼쳤다.

활동은 지난달 27일에 이은 두 번째 연합활동으로 영종 주민들로 구성된 깨끗한 해양봉사단과 포스코 ICT직원 30여명이 참여, 해안가에 버려진 플라스틱과 폐그물, 파도에 떠밀려 온 해안쓰레기를 모으는 등 해양환경정화활동을 진행했다.

깨끗한 해양봉사단 강성길 단장은“매주 주말이면 봉사단원들과 함께 쓰레기를 줍고 있는데, 끝없이 쌓이는 쓰레기에 비해 턱없이 부족한 일손에 자원봉사자들의 참여가 절실하다”며“지역 주민들의 많은 참여를 부탁한다”고 요청했다.

깨끗한 해양봉사단은 중구자원봉사센터 소속 봉사단으로 영종국제도시 해안가 및 관광지 등, 환경취약지구를 매주 1회 이상 중점 관리함으로써 쾌적한 중구 만들기에 앞장서고 있어‘호평’을 받고 있다.

 

[전국매일신문] 인천/ 정원근기자
wk-ok@jeonmae.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