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규확진 60명중 해외유입 39명…지역발생 20명대로
상태바
신규확진 60명중 해외유입 39명…지역발생 20명대로
  • 김윤미기자
  • 승인 2020.07.17 11: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틀째 60명대…부산 러 선박 집단확진에 해외유입 22일째 두자릿수
경기 15명-서울 9명-광주 5명-제주 3명-경남 2명-대전 1명 확진
산발적 지역감염 지속…누적확진 1만3672명, 사망자 총 293명

 

코로나19 여파가 지속하는 가운데 국내에 해외유입이 급증하고 지역발생도 다소 늘어나면서 17일 일일 신규 확진자 수는 이틀째 60명대를 기록했다.

중앙방역대책본부는 이날 0시 기준으로 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60명 늘어 누적 1만3672명이라고 밝혔다.

감염경로를 보면 해외유입이 39명으로, 지역발생 21명보다 배 가까이 많다.

25명은 공항이나 항만 검역 과정에서 확진됐고 나머지 14명은 경기(10명), 서울·경남(각 2명) 지역 거주지나 임시생활시설에서 자가격리 중 양성 판정을 받았다.

지난달 26일 이후 이날까지 22일째 두 자릿수로 집계되고 있다.

해외유입 신규 확진자가 늘어난 것은 러시아 선박 여러 척에서 선원 19명이 무더기로 양성 판정을 받은 영향이 크다.

지난달 부산항에 입항해 최근 영도 수리조선소로 옮긴 러시아 선박 레귤호(REGUL·825t)에서 선원 17명, 감천항 3부두 러시아 냉동운반선 K호(2천461t)에서 1명, 감천항 2부두 러시아 원양어선 M호(2천83t)에서 1명이 각각 확진됐다.'

지역발생 21명의 경우 서울 7명, 경기 5명 등 수도권이 12명이고 그 외에는 광주 5명, 제주 3명, 대전 1명 등이다.

지역 확진자는 지난 13∼16일 나흘연속 10명대(19명→14명→11명→14명)를 유지했지만 이날 다시 20명대로 증가했다. 지난 12일(21명) 이후 닷새만이다.

[전국매일신문] 김윤미기자
kym@jeonmae.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