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년 경기도 종합체육대회 정상개최 촉구"
상태바
"내년 경기도 종합체육대회 정상개최 촉구"
  • 파주/ 김순기기자
  • 승인 2020.08.10 17: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파주시체육회·장애인체육회

경기 파주시체육회와 파주시장애인체육회는 10일 파주시의회 세미나실에서 열린 기자회견을 통해 2021년도 경기도종합체육대회에 따른 파주시의 정상개최를 촉구한다고 밝혔다.

최흥식 파주시체육회장은 내년도 파주시에서 개최 예정인 2021년 경기도종합체육회대회(도체육대회·생활체육대축전·장애인체육대회·장애인생활체육대회)의 순연없는 정상개최를 거듭 역설, 도체육회의 신의칙을 촉구했다.

최 회장은 먼저 “이 자리에는 경기도종합체육대회 유치부터 합심해 노력한 주민자치연합회통장연합회, 새마을회, 자원봉사센터, 한국외식업중앙회 파주시지부, 대한숙박업중앙회 파주시지부, 모범운전자회 등도 함께 했다”며 개최의지를 분명히 했다.

그는 “2021년 경기도종합체육대회 개최는 시민과의 소중한 약속으로 성공적인 개최를 위해 만반의 준비를 다해 왔다”며 도 종합체육대회 순연을 반대하며, 파주시에서의 정상 개최를 강력하게 요구했다.

최 회장은 특히 “경기도 종합체육대회의 순연 검토는 ‘경기도체육대회 규정’상 순차연기에 관한 근거 규정이 없는 상태에서 절차상 논란이 된다”고 제기했다.

그는 앞서 “체육회 이사회의 개최지 결정 절차를 무시하는 행위이기에 화합을 강조하는 체육대회의 개최 취지와도 상충된다”고 반박했다.

최 회장은 “이를 위해 시는 전례 없이 유치 단계부터 경기도민체전TF팀을 신설해 시와 시체육회가 함께 노력해 지난해 말 유치를 이뤄냈다”고 상기했다.

그는 이후 “경기장, 숙박, 교통 등 성공적인 대회 개최를 위한 준비를 착실히 진행하고 있다”고 주지했다.

최 회장은 “올해 도민체전이 취소된 상태에서 또 다시 순연을 논의하는 것은 차기 개최지와 유치 신청 시·군에 혼란만 가중된다”고 전제한 뒤 “2021년 파주시 정상개최로 빠른 결정을 바란다”고 주문했다.

최 회장은 이외 “파주시체육회는 2021년 경기도종합체육대회를 성공적으로 개최해 지역경제 활성화는 물론 스포츠를 통한 진정한 경기도민의 화합을 이끌어 내겠다”고 덧붙였다.

 

[전국매일신문] 파주/ 김순기기자
sgkim@jeonmae.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