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축제 61] 양평군, 양동 부추축제 취소 결정
상태바
[축제 61] 양평군, 양동 부추축제 취소 결정
  • 양평/ 홍문식기자
  • 승인 2020.09.06 13: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3회 양동부추축제 사진 [양평군 제공]
제3회 양동부추축제 사진 [양평군 제공]

[전국은 지금 - 축제 61]
양동부추축제

경기 양평군은 내달 중에 양동면 일원에서 개최예정이던 ‘2020년 제4회 양동 부추축제’를 코로나19 대규모 확산 추세에 따라 취소하기로 결정했다.

당초 이달 중순경 개최 예정이었으나 코로나19로 인해 10월 말로 연기하며 추이를 지켜본 후 개최 여부를 결정키로 했다. 그러나 최근 코로나19의 확산이 지속되고 있어 지역민의 안전과 건강을 지키고 코로나19의 확산 방지를 위해 양동 부추축제위원회와의 협의를 통해 취소를 결정하게 됐다.

양동 부추축제위원회 김재선 위원장은 “사회적 거리두기 2.5단계 격상 등 정부 지침을 준수함은 물론 감염병 확산 가능성을 차단하기 위해 아쉽지만 내년을 기약키로 했다”며, “내년에는 많은 관광객들이 전염병 걱정 없이 축제에 참여해 함께 즐길 수 있길 바란다”고 말했다.

제3회 양동부추축제 사진 [양평군 제공]
제3회 양동부추축제 사진 [양평군 제공]

정동균 양평군수는 “축제들이 계속해서 취소되는 상황이 매우 안타깝지만 코로나19의 종식과 군민 안전을 위해 취소를 결정했다”며, “군민들이 힘들고 지쳐있는 만큼 모든 자원과 역량을 총동원해 위기 상황에 대응해 나갈 것이며, 취소된 행사들은 내년에 더욱 새로운 모습으로 내실 있게 준비하겠다”고 말했다.

 

[전국매일신문] 양평/ 홍문식기자
hongms@jeonmae.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