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주시민축구단 K4리그 상위권 진입 노린다
상태바
여주시민축구단 K4리그 상위권 진입 노린다
  • 여주/ 김연일기자
  • 승인 2020.09.14 16: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즌 통산 8승2무5패로 6위에

 

경기 여주시민축구단이 K4리그에서 승승장구해 상위권 진입을 노리고 있어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지난 13일 시흥정왕체육공원에서 여주시민축구단은 17라운드 시흥시민축구단과 격돌, 경기종료 추가시간에 극적으로 결승골을 성공시키면서 1대0으로 승리, 시즌 통산 8승2무5패 승점 26점으로 6위에 안착했다.

개막 1라운드에서는 시흥시민축구단과의 경기에서 아쉽게 2대3으로 무릅을 꿇었으나 이날은 브라질 용병 10번 파트리키(FW)와 66번 조현진(FW) 선수를 투톱으로 양쪽날개를 이용한 공격적인 전술로 설욕전을 펼쳤다.

여주시민축구단은 시흥시민축구단의 철벽수비에 번번이 막히면서 골을 넣지 못해 전반전을 득점없이 비겼으나 후반전 들어 작은 체구로 ‘악발이’라 불리는 7번 권강한(MF) 선수와 돌파력이 좋은 13번 이정진(FW), 37번 이두규(MF) 선수를 교체 투입하고 득점을 노렸다.

그러던 중 전‧후반 90분 경기가 끝나고 추가시간이 주어진 상황에서 브라질 출신의 용병으로 왼발의 황제 여주시민축구단 10번 파트리키 선수가 극적으로 시흥시민축구단의 골망을 흔들면서 1대0 승리를 장식했다.

​여주시민축구단 10번 파트리키 선수는 이번 경기를 포함 통산 15경기에 출전, 그림같은 외발 슛으로 8골을 성공시키면서 개인득점 5위를 기록했다.

​한편 여주시민축구단은 시즌 통산 8승2무5패 승점 26점으로 6위에 안착, 오는 19일 오후3시 이천종합운동장에서 이천시민축구단(10위)과 격돌한 뒤, 26일 오후3시엔 인천 남동공단근린공원에서 인천남동구민축구단(4위)과 한판승부를 펼칠 예정이다.

[전국매일신문] 여주/ 김연일기자
Y1-kim@jeonmae.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