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평도서문화센터 건립사업 탄력 받는다
상태바
양평도서문화센터 건립사업 탄력 받는다
  • 양평/ 홍문식기자
  • 승인 2020.10.06 17: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내년도 수계기금 27억6천만원 확보
남한강 등 조망 가능·친환경적 기법
군민회관 철거 후 2023년 준공 예정
양평도서문화센터 조감도 [양평군 제공]
양평도서문화센터 조감도 [양평군 제공]

경기 양평군의 양평도서문화센터 건립사업이 탄력을 받게 됐다.

군은 2021년 수계기금 특별지원사업에 선정돼 27억6천만원의 사업비를 확보했다고 6일 밝혔다.

양평군중앙도서관은 그동안 도서공간, 열람좌석수, 편의시설등의 열악한 여건과 주차장이 협소해 군민들이 쉽게 이용하기 어려운 실정이었다.

군민들의 불편을 해소코자 건립 중인 양평도서문화센터는 기존의 군민회관을 철거 후 건축연면적 7,160㎡의 지하 1층, 지상 4층의 철근콘크리트 건축물로 군은 일반공모를 통해 건축작품을 선정했다.

도서관은 지하에 보존서고와 1층은 어린이자료실, 다함께돌봄센터, 각종편의시설이 들어오게 되며, 2·3층은 일반자료실, 강의실, 동아리실, 열린미디어실이, 4층은 오픈학습실 등의 시설이 설치 될 계획이다. 또한 소극장은 350여 석으로 다양한 특성에 따른 공연이 가능한 공간확보와 각종발표회 등을 개최할 수 있도록 건축할 예정이다. 

이 건축물은 외형적으로는 남한강과 백운봉 조망이 가능하고 고기밀·고단열화 반영과 빗물 재활용시설 설치 등의 친환경적인 기법 적용 및 신재생에너지의 적극적인 활용으로 저탄소 녹색성장에 이바지 하는 건축물로 계획했다.

총사업비는 250억 원이며 수계기금, 특별조정교부금, 군비 등을 확보해 올해 군민회관 철거 후 오는 2023년에 준공한다는 계획이다.

한편 군 공사관계자는 “수계기금 특별사업으로 선정해준 한강수계관리위원회에 감사드리며 한강수계관리기금 지원 취지에 부합하는 주민 복지 증진 사업으로 양평의 문화 복지 정책을 대표하는 시설로 건설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전국매일신문] 양평/ 홍문식기자
hongms@jeonmae.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