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수시 ‘시민 안전 위해’ 생활 속 사물주소 체계 부여
상태바
여수시 ‘시민 안전 위해’ 생활 속 사물주소 체계 부여
  • 여수/ 윤정오기자
  • 승인 2020.10.21 16: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하반기 23개 소공원에 사물주소…긴급 상황 발생 시 신속 대응 가능
[여수시 제공]
[여수시 제공]

전남 여수시가 시민들의 안전을 지키고 도로명주소 사용의 편의를 돕기 위해 생활·안전 시설물에 사물주소를 부여했다.

21일 시에 따르면 사물주소는 도로명주소가 없는 시설물에 주소를 부여해 정확한 위치안내와 응급상황의 신속한 대응체계 구축을 돕는 제도다.

시는 현재까지 육교승강기 10곳과 택시승강장 19곳, 지진옥외대피장소 48곳을 비롯해 버스정류장 1268곳에 사물주소를 부여했다.

하반기에는 소공원 23곳에 사물주소를 부여해 재난안전 사고 시 효율적인 초기 대응이 가능해질 것으로 전망된다.

시 관계자는 “시민들의 생활과 밀접한 사물주소 발굴로 시민이 공감할 수 있는 생활 속 도로명주소체계를 구축해 나가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시는 지난 4월부터 도로명주소 안내시설물 6만1618개에 대한 일제조사를 추진하고 있다.
 

[전국매일신문] 여수/ 윤정오기자
sss29969928@jeonmae.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